건강한 다이어트...신체의 체지방만으로 얼마나 살 수 있을까?
건강한 다이어트...신체의 체지방만으로 얼마나 살 수 있을까?
  • 최영란 기자
  • 승인 2020.04.24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퓨처타임즈=최영란 기자] 체지방만으로 우리는 얼마나 오래 살 수 있을까? 우리 몸은 가급적 지방의 형태로 연료를 저장한다. 몸무게 70kg의 건강한 성인은 약 14kg의 체지방을 가지고 있다. 1g의 지방을 태우면 9.4kcal가 생기므로 총 열량은 131,600kcal다. 평균 체격의 여성은 하루에 약 2,000kcal, 남성은 약 2,500kcal를 소비한다. 즉 평균 66일(여성) 또는 53일(남성) 동안 지방 비축량으로 살 수 있다.

비만 연구자 마리에트 분과 리즈베드 반 로섬, 그리고 지방에서 추출된 비밀의 장기는 체내 지방의 목적 및 지방이 얼마나 오랫동안 우리를 음식 없이 살 수 있게 하는지를 설명한다.
 
혈액에 함유되어 장기에 흡수되고 연소될 수 있는 연료인 지방을 이야기할 때, 우리가 말하는 것은 지방산이다. 지방산은 보통 16개에서 18개의 탄소 원자로 구성된 긴 '꼬리' 즉 사슬이다.
포도당처럼 지방산은 교묘하게 싸여 있어 공간을 너무 많이 차지하지 않고 대량으로 저장될 수 있다. 이는 컴퓨터의 압축 파일과 비교할 수 있다. 지방산이 '트리글리세라이드'로 알려진 형태로서 세 개의 다발로 저장되는 것도 이 때문이다.
 
수천 개의 꽉 채워진 트리글리세라이드가 하나의 지방 세포에 저장되어 있다. 이것은 엄청난 양의 연료, 진짜 금광이다. 몇 시간 동안 식사를 하지 않거나 장기간 신체활동을 한 경우(예를 들어 운동이나 집안일 등) 이 연료가 이용된다.
 
우리가 체중을 줄이면 체지방은 어떻게 되는가?
이때 지방산은 트리글리세라이드에서 잘려나가 혈액으로 방출된 다음 연료가 필요한 기관으로 보내진다. 따라서 이런 식으로 (지방산의 형태로) 연료는 말 그대로 지방에서 다른 장기로 전송된다.
 
우리의 지방은 배고플 때 우리를 밀어낸다. 하지만 이것이 얼마나 오래 지속될 수 있을까? 다시 말해서, 우리는 얼마나 오래 살 수 있을까?
 
화학 연구 결과 지방 1g을 태우면 9.4kcal의 열량이 나온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이는 포도당 1g을 태울 때 얻는 4.1kcal의 두 배 이상이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 몸은 글리코겐뿐만 아니라 가급적 지방의 형태로 연료를 저장한다. 200km를 주행하는 대신 700km를 운전할 수 있는 휘발유를 차에 넣는 게 낫지 않을까?
 
만약 우리가 글리코겐과 같은 양의 칼로리를 저장하고 싶다면, 우리는 더 많은 칼로리를 섭취해야 할 것이다. 그리고 우리의 지방 비축량은 그대로 꽤 무게가 나간다. 몸무게 70kg의 건강한 성인은 약 14kg의 체지방을 가지고 있다. 1g의 지방을 태우면 9.4kcal가 생기기 때문에, 이것은 총 131,600kcal와 같다. 엄청난 양이다.
 
매일 적당히 집중적으로 운동하는 평균 체격의 여성은 하루에 약 2,000kcal를 태우고, 남성은 약 2,500kcal를 태운다. 이는 더 활동적이지 않는 한 평균 66일(여성의 경우) 또는 53일(남성의 경우) 동안 지방 비축량으로 살 수 있음을 의미한다.
 
실제로는 훨씬 더 오래 관리할 수 있을 것이다. 우리는 세 번째 에너지 공급원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우리의 삶이 그것에 의존하지 않는 한, 그 공급원은 이용하지 않는 편이 좋다.
 
이것은 단백질 비축량이다. 몸무게 70kg의 건강한 성인은 거의 10kg의 단백질을 운반하고 있는데, 그 중 절반은 아미노산으로 알려진 작은 조각으로 분해되어 연료로 쓰이게 된다.
 
신체는 이 에너지 공급에 손을 대지 않는 편이 낫다. 몸의 단백질은 에너지의 원천으로 쓰이려고 의도된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이들 단백질은 심장 근육과 호흡기 근육을 포함한 근육의 중요한 구성 요소이며 병원균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이는 장기간 거의 또는 전혀 먹지 않는 신경성 거식증 환자에게서 분명해진다. 체지방이 거의 없는 것과 더불어 거식증을 앓고 있는 사람은 근육이 거의 없다. 왜냐하면 몸이 충분한 에너지를 얻기 위해 근육의 단백질을 분해했기 때문이다.
 
게다가 가장 무해한 바이러스, 박테리아, 곰팡이조차도 면역 체계가 더 이상 그들과 싸울 수 없기 때문에 극심한 거식증을 가진 사람을 병들게 할 수 있다.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은 1일 권장량의 단백질을 필히 섭취해야 근육유지 및 정상적인 신체 면역력을 유지할 수 있다. 무엇보다 건강한 다이어트가 우선 되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동, 여의도파라곤) 1236호
  • 대표전화 : 02-783-7789
  • 팩스 : 02-783-77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립
  • 법인명 : 퓨처타임즈
  • 제호 : 퓨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99
  • 등록일 : 2017-11-20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송승호
  • 편집인 : 송승호
  • 퓨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퓨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