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기 에이더린-포콕 박사는 이렇게 말했다. ‘ 100년 전에는 거의 예측하지 못했을 이야기.
매기 에이더린-포콕 박사는 이렇게 말했다. ‘ 100년 전에는 거의 예측하지 못했을 이야기.
  • 정지호 기자
  • 승인 2019.05.02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이 예측하는 100년 후의 세상

삼성전자의 미래보고서에 의하면 100년 후에는 상상을 초월하는 높이의 마천루, 물속의 공기방울 도시, 개인 가정의 ‘메디포드(의료용 캡슐)’ 달 표면의 민간인 주거지 등이 실현될 것이다.

삼성이 주관한 새로운 연구는 미래 생활에 대한 생생한 그림을 담고 있다. 다음 세기 동안 우리가 살아가고, 일하고, 즐기는 방식이 어떻게 변화될 것인지를 예측하고 있다.

‘스마트싱스 미래 생활 보고서’는 TV 진행자이며 영국의 우주과학자인 매기 에이더린-포콕 박사, 미래건축학자이며 웨스트민스터 대학교에서 강의를 맡고 있는 아서 매모우-매니와 토비 버제스, 선구적인 도시 계획 전문가인 린다 에이튼과 엘스 레클러크 등 저명한 학자들로 이루어진 연구팀이 저술한 것이다.

이 보고서는 스마트싱스(SmartThings)를 홍보하기 위해 배포되었다. 스마트싱스는 가정을 더욱 스마트하게 만들어주는 시스템이다. 언제나 어느 곳에서나 전등을 켜고 끄며, 온도조절기를 가동시키고 뒷문을 열고 닫을 수 있으며 간단한 앱을 통해서나 자동으로 일상의 일들을 처리할 수 있다. 이는 10년 전만 하더라도 SF에서나 볼 수 있었지만 오늘날에는 현실이 되었다. 자세한 애니메이션을 통해 더 샤드(the Shard, 런던에서 가장 높은 빌딩)를 난장이처럼 보이게 하는 높은 아파트와 드론 운송이 일상화되어 있는 미래의 런던 생활에 대한 예측을 보여준다.

많은 예측들이 환경적 조건에 영향을 받았다. 인구의 증가는 공간의 제약과 감소되는 자원에 보다 더 대처하기 위해 구조적인 발달을 가져왔다. 도시 공간은 더 집약적이 되며 더 깊게 파거나 더 높게 짓게 될 것이다.

슈퍼 마천루 : 카본 나노튜브와 다이아몬드 나노 섬유는 오늘날의 마천루들을 난장이로 보이게 할 만큼의 메가 빌딩을 지을 수 있게 해준다.

지하 마천루 : 건물들이 위로 더 올라가는 것처럼, 더 깊이 파게 될 것이다. 지하 25층 또는 그 이상의 깊이에 있는 터널에 거대한 구조물들이 들어서게 될 것이다.

수중 도시 : 물 자체를 이용하여 숨 쉴 수 있는 대기를 만들고 수소연료로 전기를 만들어낼 것이다.

개인용 드론이 자동차를 대체한다 : 우리는 ‘스카이웨이’를 통해 개인용 드론으로 이동하게 되며 휴일이면 집 전체를 세계 어느 곳으로나 실어 나를 수 있는 대형 드론도 나올 것이다.

2100년의 수중도시

삼성이 예측하는 기술의 발전

집과 가구의 3D 프린팅 : 우리는 지역에서 생산되는 재활용 가능한 물질로 모든 편안함을 갖춘 집을 프린트할 수 있게 될 것이다.

유연한 스마트 벽체와 3D 프린트되는 미슐랭 스타 요리 : 스마트 벽체는 우리가 집을 장식할 필요가 없게 만들어준다. 방의 표면은 당신의 기분에 맞게 조절할 수 있다. 즐기고 싶을 때에는 더 이상 실패한 레시피나 피자 배달에 의존할 필요가 없다. 개인적인 수요에 맞춘 유명 셰프들의 요리를 다운로드하면 된다. 몇 분 안에 성찬이나 가장 좋아하는 케이크가 프린트될 것이다.

가상회의 : 홀로그램의 사용으로 업무환경이 변화될 것이다. 편안한 집을 떠나지 않고도 회의가 가상현실에서 이루어질 것이다.

가정용 메디포드 : 만약 병에 걸렸을 경우 메디포드 안으로 들어가면 디지털 진단을 해주고 약물을 공급하며 필요한 경우 원격으로 의사를 만나게 해줄 것이다.

우주 공간의 주거지화 : 가장 먼저 달, 그다음은 화성, 그 다음에는 은하계로 가게 될 것이다.

2100년의 달 표면 민간 주거지

스마트싱스 연구팀은 100년 후의 미래생활을 살펴보는 것 외에도, 2,000명의 영국 성인을 대상으로 미래에 실제로 이루어질 가능성에 대한 연구조사를 진행했다. 이 연구조사는 미래에 대한 대중의 인식에 초점을 맞추고 공간과 자원이 부족해지는 가운데, 미래의 마천루, 바다 속의 주거지 등이 미래의 주요 트렌드가 될 수 있는지에 대해 조사한 것이다. 아래 내용은 미래생활에 대한 상위 10가지 중요한 예측이다.

1. 가상 업무미팅 - 어느 곳에서나 아바타나 홀로그램을 이용하여 원격회의 참석 48%

2. 우주 상업비행 41%

3. 당신의 기분에 맞추어 조정할 수 있는 LED 벽체를 통한 가상 인테리어 장식 26%

4. 주택/가구/음식 3D 프린팅 - 이러한 것들을 가정에서 즉시 다운로드하여 프린트할 수 있다. 25%

5. 건강상의 문제를 진단하고 치료약, 처치를 지도할 수 있는 가정용 의료 캡슐/포드 24%

6. 다른 행성의 주거지화 19%

7. 인공지능이 일상생활의 일부가 된다. 많은 산업분야에서 인간을 대체 18%

8. 전 도시에 새로운 초강성 소재를 이용한 초고도 빌딩이 지어진다. 18%

9. 스스로 식재료를 재배할 수 있는 가정용 수경재배 농장(흙을 사용하지 않는) 17%

10. 지하 마천루 - 공간의 부족으로 인해 도시의 일부가 지하화된다. 16%

보고서의 공동저자이며 우주과학자인 매기 에이더린-포콕 박사는 이렇게 말했다. ‘오늘날 우리의 생활은 100년 전에는 거의 예측하지 못했을 것이다. 인터넷은 우리가 통신하고 학습하는 방식에 혁명을 가져왔으며 우리 생활을 통제하고 있다. 25년 전만 해도 스마트싱스와 같은 기술은 상상도 할 수 없었다. 그러나 오늘날 이러한 기술의 발전으로 우리는 스마트폰 터치만으로 우리가 살고 있는 공간을 모니터하고 통제하며 안전하게 만든다. 다음 100년 동안 우리는 우리의 생활 방식과 우리를 둘러싸고 있는 것들과의 상호작용 방식이 획기적으로 변화하는 것에 대한 증인이 될 것이다. 스마트싱스 미래생활보고서의 산업전문가 패널로 일하면서 어떠한 것들이 가능할지에 대해 탐색할 수 있었다. 우리는 거대 고층 건물과 수중도시, 첨단 드론에 의한 운송 등을 보게 될 것이다. 드론 중 일부는 휴가철이 되면 전체 주택을 운송할 수 있을 정도로 강력해질 것이다.’

 

2100년 주택을 옮기는 드론

삼성스마트싱스의 영국주재 상무이사인 제임스 모니건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스마트 홈 혁명은 우리의 생활방식에 긍정적인 연향을 줄 것이다. 우리의 집은 스마트해지고 있다. 집은 사람, 애완동물, 연기, 습도, 빛 등을 감지할 수 있다. 그리고 그것은 시작에 불과하다. 인터넷 기술이 스마트폰과 스마트 홈을 확산시켰다. 스마트 홈 혁명은 더 많은 지역사회와 국가로 퍼져나갈 것이다. 단순히 사용하지 않는 전등을 끄고 난방을 끄는 것만으로도 우리는 탄소 배출을 줄일 수 있다. 우리의 집을 더 잘 감시하고 안전하게 만들 수 있으면 범죄를 줄일 수 있다. 나이든 이웃 사람들의 습관을 더 잘 감시할 수 있으면 우리는 그들에게 더 많은 독립성을 주고 삶의 질을 더 높여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동, 여의도파라곤) 1236호
  • 대표전화 : 02-783-7789
  • 팩스 : 02-783-77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립
  • 법인명 : 퓨처타임즈
  • 제호 : 퓨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99
  • 등록일 : 2017-11-20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송승호
  • 편집인 : 송승호
  • 퓨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퓨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